기업 인터뷰, 한국알파시스템

대경ICT 0 215 02.11 22:32

기업 인터뷰, 한국알파시스템

한국알파시스템은 1998년 3월 설립된 영상보안시스템 전문기업이다.

차량번호인식시스템을 개발했고 2017년 9월 조달청의 우수제품으로 지정됐다.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의 소프트웨어 품질 인증(GS) 5건과 차량 속도 측정, 다중 객체 인식장치, 차량번호 인식 등 7개의 관련 특허등록을 보유하고 있다.

지난해 연매출은 86억 원으로 올해는 120억 원을 예상하고 있다.

한국알파시스템은 25명의 직원들과 함께 자체 기술개발을 중심으로 4차 산업혁명을 대비하는 대구지역 기업이 되기 위해 오늘도 한 걸음씩 내딛고 있다. 

(중략)

김재용 한국알파시스템 대표는 “기술력을 갖고 있어야 미래를 내다볼 수 있다. 관련 산업이 빠르게 발전하고 있기 때문에 잠시 안주하는 모습을 보인다면 뒤처질 수밖에 없다”며 “기업은 함께 일하는 직원들을 인재로 대우해줄 때 발전 가능성은 더욱 높아진다”고 말했다.

idg201901300015.jpg
김재용 한국알파시스템 대표와 직원들이 올해 진행될 사업들의 계획에 대해 회의를 하고 있다.
idg201901300016.jpg
한국알파시스템은 지난해 11월11~16일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의 투자유치사절단에 참여해 말레이시아와 인도네시아를 다녀왔다. 사진은 김재용 한국알파시스템 대표가 현지 바이어들과 상담하고 있는 모습.
idg201901300017.jpg
한국알파시스템의 차량번호인식시스템(LPR)은 주행 중인 자동차의 번호를 영상검지기술로 인식해 차량번호 이미지와 정보를 텍스트화해 데이터베이스에 저장한다.

김종윤 기자 kj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 전문은 아래 링크 참조 부탁드립니다.

http://www.idaegu.com/newsView/idg201901300007 

, , , ,

Comments

053)621-3933